암 때문에 고민 하십니까




암은 대사 장애로 인해 정상 세포가 전위를 잃어버려 뇌로 부터 오는 명령 신호가 세포로 전달되지 않아
본래의 기능을 상실하고 악성 세포로 변형된 비정상 세포이다
이때 대식 세포가 변형된 세포를 삼켜 제거하지 못하면 암 세포는 끝없는 증식과 동시에 백혈구로 부터
공격을 방어하기 위해 단백질 막을 형성하여 자기 몸을 보호한다
취장에서는 트립시노겐이란 효소가 분비 되어 키모트립신과 같이 암의 단백질 막을 녹여 백혈구가 공격
할 수 있도록 해야 하는데 취장에 병이 들면 이러한 작용이 일어나지 않는다.
병원에서는 암의 단백질 막을 파괴하기 위해 키모테라피를 주사하는데 너무 독성이 강해 부작용이 크고
백혈구까지도 전멸을 시켜서 결국엔 죽음에 이른다.
그러면 인체에는 전혀 해가 없으면서도 취장의 효소 트립시노겐을 대신해서 단백질 막을 녹여버릴 수 있는
식품은 없을까.?
끈질긴 연구가들은 살구 씨와 사과 씨에서 B17을 찾아냈다. B17은 청산을 함유한 물질로 암 세포를 만나면
폭발하면서 청산을 쏟아내는데 이 청산이 단백질 막을 녹여버리고 인체에는 전혀 해를 주지 않는다,
하지만 가격이 비싼 게 흠이다.
또 하나의 메커니즘으로 암 세포가 무서워하는 비소가 있다.
물의 정기는 소금이며 소금의 핵은 비소인데 소금만이 독성이 없는 순수 핵 비소를 함유하고 있다
핵 비소는 용암의 고열이 짠 성분과 충돌하여 정기가 결정체를 이룬 것으로 초강력 마성을 띤 성분이며
어떠한 균과 독성도 제압할 수 있는 신의 섭리가 있다.
특히 유해한 지방질과 단백질을 녹이는 힘이 뛰어나서 피라미드 형 의문의 금을 섭취하면 단백질 막을
완전히 녹여버리므로 암은 백혈구에 노출되어 공격을 받고 파괴된다
일반 환자의 병동에 가 보면 0.9% 생리 식염수 링거를 맞고 있지만 암 환자의 병동에는 바닷물의 1.7배가
짠 5.0%의 높은 소금물을 링거로 맞고 있는 것은 신기다
또 나트륨 이온은 칼륨 이온과 균형을 이루어 삼투압 작용을 하며 세포 외의 칼슘과 세포내의 미네랄이 제
위치에서 제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세포 관리에 신비한 작용을 한다
아기가 먹는 엄마 젖이 짠 이유를 아는가 인체가 0.9%의 염도를 유지한다면 피는 깨끗해지고 몸은 따듯해
지는데 이는 소금이 열전도율이 높기 때문이다
여기에다 순수한 자연 생식과 철저한 소식으로 정성을 다 한다면 비위가 안정하고 위신이 서므로 명의가
아니더라도 명소원에서 공들여 제조한 환원력이 높은 감동소금이 있으므로 명쾌한 결과로 명운이 돌아올
것이다

                          암이 넘어야 할 4대 장벽

                  1) 비장의 트렙신 노겐 분비 장벽 !
                  2) 혈액의 0.9% 염도와 비소 분비 장벽!
                  3) B17 리트릴로 사이드 청산 분비 장벽!
                  4) 현미 효소의 엽산과 청산 분비 장벽 !

암과 소금
사원 교육용